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8.09.21 07:01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커뮤니티홈 > 토론게시판

황하(黃河)가 맑아질 때, 청건(靑乾/ 眞人, 정도령)이 나온다
반공 메카시즘 | 2017-11-07 05:06:45 | 187     

'백년하청' 황하가 맑아진다.."생태계 균형 파괴될 우려도"

입력 2017.11.04. 16:07 댓글 107개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11/04/0200000000AKR20171104043900089.HTML?input=1179m

누런 흙탕물로 상징됐던 중국 황하(黃河)의 물이 맑아지고 있다.

중국 시사잡지 중국신문 주간은 지난 2000년부터 황하의 토사 침전물 함유량이 감소하면서 최근 홍수기가 아닌 평시에도 황하 대부분의 구간에서 수질이 급격히 개선됐다고 4일 전했다.

이를 두고 중국 전문가들은 수십년간에 걸친 치수(治水) 프로젝트의 성과라고 자랑스러워 하지만 황하의 침전물 감소로 앞으로 생태계 균형의 파괴를 면키 어려울 것이라는 분석도 내놓고 있다.

"수십년 조림·치수사업 성과"..서해 생태계·환경에도 파급

중국 시사잡지 중국신문 주간은 지난 2000년부터 황하의 토사 침전물 함유량이 감소하면서 최근 홍수기가 아닌 평시에도 황하 대부분의 구간에서 수질이 급격히 개선됐다고 4일 전했다.

특히 네이멍구(內蒙古) 후허하오터(呼和浩特)시에서 허베이(河北) 정저우(鄭州)까지 1천200㎞의 황하 중류는 최근 급격히 맑아졌다. 이는 기본적으로 맑았던 황하 상류를 포함해 황하의 80% 이상의 구간이 맑아졌다는 의미다.

누런 강이라는 뜻의 황하라는 이름이 이제 걸맞지 않게 된 셈이다.

황하의 연간 토사 이송량은 16억t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침전물을 폭, 높이 1m로 쌓으면 지구를 27바퀴 돌 수 있는 양이다.

하지만 최근 실측 결과 2000∼2015년 기간 황하에 유입되는 침전물은 연평균 2억6천400만t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 4대 문명 발상지인 황하는 세계에서 토사 이송량, 함유량이 가장 많은 강으로 '백년하청'(百年河淸·백년을 기다려도 황하의 흐린 물은 맑아지지 않는다) 등의 성어를 낳은 곳이기도 하다.

고대 중국 서북지역의 농업과 문명의 발전으로 산림이 벌채돼 황하 주변 토지의 침식이 가속화된 것이 황하가 누렇게 변한 원인이 됐다고 한다.

퇴적물이 쌓여 강바닥이 평지보다 높은 천정천(天井川)으로 홍수 피해가 잦아 황하를 다스리는 치수가 중국 황제의 가장 중요한 덕목이었다. 그래서 중국 황제의 상징색도 황하에서 유래됐다.

이를 두고 중국 전문가들은 수십년간에 걸친 치수(治水) 프로젝트의 성과라고 자랑스러워 하지만 일각에서는 황하의 침전물 감소로 앞으로 생태계 균형의 파괴를 면키 어려울 것이라는 분석도 내놓고 있다.

먼저 천셴더(陳先德) 전 중국 수리부 수문국장은 "전체적으로 황하에 유입되는 토사가 급감하고 물이 맑아지는 추세는 분명하다"며 "맑아진 황하는 1946년부터 벌인 '인민치황'(人民治黃) 프로젝트에 따라 몇대에 걸쳐 분투한 결과"라고 주장했다.

상류 황토고원에서 식수조림, 식생회복 등의 사업을 통해 수질과 토양을 개선하고 둑, 제방 등 기술설비를 확대한 것이 토양 유실의 감소로 이어졌다는 것이다.

하지만 맑아진 황하를 반기는 한편으로 일부 전문가는 다른 전망을 내놓고 있다.

수리사(史) 전문가인 정샤오윈(鄭曉雲) 윈난성 사회과학원 원장조리는 "맑아진 황하는 긍정, 부정적 두가지 측면을 모두 봐야 한다"며 "총체적으로 치수 작업의 성과로 생태계 환경이 좋아진 것의 방증이기는 하지만 그간 황하의 토사는 대자연과의 균형의 결과로 나타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산둥(山東)반도의 둥잉(東營), 빈저우(濱州) 등 황하 하류의 도시가 황하의 충적평원에 생겨난 곳이라는 점을 예로 들었다. 황하의 토사는 또 육지 면적을 넓히고 염토를 덮어 토양을 개선하는 효과도 낳았다.

그는 "수만년 동안 황하 연안의 지형, 환경, 식생, 동물은 이미 황하 토사에 상호 적응한 생태계 환경을 만들었고 이미 일종의 묵계가 형성됐다"며 "황하 침전물의 감소는 이런 생태계 균형을 파괴할 수도 있는 요소"라고 지적했다.

여기에 황하의 혼탁한 흙탕물 환경에 적응해온 잉어 등 생물도 수질의 급격한 변화로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을 지적했다.

이와 함께 황하가 흘러드는 서해(중국명 황해)에도 환경 생태계 변화가 파급돼 한반도 서해안까지 영향을 미칠 수도 있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jooho@yna.co.kr


삼역대경 삼극궁을영부장(三極弓乙靈符章)256을 보면,

一週千年則 黃河一淸하야 白乾이 變化에 靑乾이 更出也니라 일주천년즉 황하일청하야 백건이 변화에 청건이 갱출야니라

천년(千年)이 돌아오니 황하(黃河)가 맑아지며, 백건(白乾)이 변화(變化)하여 청건(靑乾)이 또한 출세(出世)하게 되는구나.....

乾金甲子난 老乾也요, 震木庚子난 少乾也로대, 건금갑자난 노건야요, 진목경자난 소건야로대,

건괘(乾卦)인 갑자(甲子)는 아버지를 뜻하며 노건(老乾)이라 부르고, 진괘(震卦)인 경자(庚子)는 장자(長子)를 뜻하는데 또한 소건(少乾)이라 부른다.

우리가 여기에서 눈여겨 볼 것은 황하(黃河)가 맑아지며 대성인(大聖人) 이 나오는데, 이 때에 팔괘(八卦)에서 아버지를 뜻하는 건괘(乾卦)는 백색(白色)으로 백건(白乾)이라 하고, 장자(長子)인 아들을 뜻하는 진괘(震卦)는 아버지를 뜻하는 건(乾)에다가 아들을 뜻하는 청색(靑色)을 더하여 청건(靑乾)으로 표현하였는데, 즉 이는 장자(長子)가 아버지를 대신하여 용사(用事)하게 된다는 의미인 것이다.

장자(長子)를 또한 소건(少乾)이라고 한다고 하였다. 아버지를 뜻하는 건괘(乾卦)에다가, 아이라는 소(少)자를 붙여서 소건(少乾)이라고 하며, 또는 청건(靑乾)이라고 한다는 것이다.

이 하나님의 아들이 대성인(大聖人)으로 세상에 출세(出世)하여서 아버지의 일을 대리 용사(用事)하게 된다고 하는 것인데, 그래서 그 아버지를 뜻하는 건(乾)자 앞에, 아들을 나타내는 소(少)자와 청(靑)자를 붙여서 하나님의 아들을 청건(靑乾), 소건(少乾)이라고 하여 부른다고 풀어 설명하는 말이다. 즉 청(靑)자와 소(少)자는 하나님의 아들을 의미하는 대명사(代名詞)인 것을 염두에 두기 바란다.

(해월유록207~208)

http://blog.daum.net/seelight21/853

http://blog.naver.com/mjwon35/221132533638

http://cafe.naver.com/21christ/1740

http://blog.daum.net/guriever680/272



본글주소: http://www.poweroftruth.net/community/mainView.php?table=byple_bbs&uid=2636 




닉네임  비밀번호  388716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2662 천안함 ‘1번 어뢰’ 에 감긴 철사뭉치...
2370 조선일보 기자가 왜곡한 文 대통령 락...
2286 손석희 앵커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하고...
2229 김부선 김영환의 이재명 공격, 언론의 ...
1866 OECD 경제보고서로 밝혀진 충격적인 한...
1696 국회의원 나리들… 하늘이 부끄럽지 않...
1530 친문계, 김진표 대표-전해철 사무총장 ...
1527 기자들이 비웃었던 문재인 대통령의 계...
1443 친위쿠데타 의심됐던 소름 돋는 그때 ...
1365 [여인철의 음악카페] 김희숙 여사님 추...
                                                 
민바행 (민족문제연구소바로세우기...
                                                 
임병도 1인미디어와 조선일보, 또...
                                                 
학교자치 반대하면서 민주적인 학...
                                                 
6.12 조미회담과 6.13 선거를 예측...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美 국무부, 3차 남북정상회담에 “...
                                                 
한반도에서 유엔 헌장 정신을 구현...
                                                 
천안함 ‘1번 어뢰’ 에 감긴 철사...
                                                 
대한항공의 성장, ‘관피아’의 전...
                                                 
문대통령, 15만 北주민 향해 “함...
                                                 
기자들이 비웃었던 문재인 대통령...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들러리’의 추억
                                                 
전성기
                                                 
[이정랑의 고전소통] 벌불천열(罰...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KAL858기 사건 진상규명 기자회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우리는 무엇을 기억하...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